수제품 장인이 온다

 

많이 만들어 많이 소비하던 시대가 지나가고 있다.
대신 자신에게 가치 있는 것, 나만의 것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.
그 때문일까? 산업화 시대 이후 사라져가던 장인들이 다시 돌아오고 있다.
영국 런던의 수제품 골목에도 다시 손님들이 넘쳐나고, 뉴욕 브루클린에도 수제 명품 장인들이 화려하게 부활하고 있다.
길라잡이
Author: 길라잡이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